삼척오십천 상⋅하류에 분포하는 황어, Tribolodon hakonensis (잉어과) 집단의 유전적 분화

Title
삼척오십천 상⋅하류에 분포하는 황어, Tribolodon hakonensis (잉어과) 집단의 유전적 분화
Other Titles
Genetic Differentiation between Up- and Downstream Populations of Tribolodon hakonensis (Pieces; Cyprinidae)
Author(s)
석호영이완옥[이완옥]이신애
Keywords
황어아과; microsatellites; 유전적 집단 구조; 소하성 어류; LEUCISCINAE; MICROSATELLITES; POPULATION GENETIC STRUCTURE; ANADROMOUS FISHES; LEUCISCINAE; MICROSATELLITES; POPULATION GENETIC STRUCTURE; ANADROMOUS FISHES
Issue Date
201208
Publisher
한국환경생태학회
Citation
한국환경생태학회지, v.26, no.4, pp.475 - 483
Abstract
잉어목(Cypriniformes) 황어아과(Leuciscinae)의 황어(Tribolodon hakonensis)는 회유성 어류로서 일생의 대부분을 바다에서 보내고 산란기인 3월 중순경부터 물이 맑은 하천으로 소상하여 자갈이나 모랫바닥에 집단으로 알을 낳는다. 본 연구의 목적은 5개의 microsatellite 유전자 분석을 통하여 단편화된 하천에서 황어 집단 간 유전자 흐름과 다양성을 측정하는 것이다. 강원도 삼척 오십천은 여러 대형 보에 의해 부분적으로 단편화되어 있는 중형 하천으로, 본 연구에서 하류지역과 대형 보를 여러 번 지나야 다다를 수 있는 상류지역에서 채집한 황어 개체들의 유전자형을 비교, 분석하였다. 유전자 분석 결과 상, 하류 집단들은 많은 대립인자를 공유하지만 그 빈도에 있어 다소 큰 차이를 보였다. 상류와 하류 간 유전적 분화(FST)는 0.083 정도로 두 집단 간에는 제한된 유전적 흐름만이 존재한다고 볼 수 있다. 상류 집단이 유전적으로 고립이 되어 있지만 뚜렷한 유전적 다양성의 감소나 집단의 크기 감소가 관찰되지는 않았다. 이러한 양상을 개체 수준에서 증명하기 위해 Bayesian 통계를 이용, 집단의 유전적 구조를 파악하였다. 분석 결과 삼척 오십천 개체들은 2개의 유전적 cluster로 구분할 수 있으며, 상류 집단 개체들은 모두 cluster 1에 해당하는 등 단일하게 나타났으나 하류 집단 개체 중 65 % 정도가 cluster 2에 그리고 나머지 개체들은 cluster 1에 해당하는 다양한 양상이 나타났다. 이로 미루어 두 집단은 유전적으로 분화되어 있고, 상류의 집단이 하류에 흘러들어가는 경우는 있지만 하류로부터 유전적 공급은 거의 전무한 형태로 볼 수 있고, 인위적 구조물들이 이러한 집단 구조에 영향을 미쳤을 가능성이 있다. 본 연구에서 제시된 자료들은 향후 황어 집단의 보전 정책 등을 수립하는데 필요한 정보를 제시할 수 있을 것이다.
URI
http://hdl.handle.net/YU.REPOSITORY/27423
ISSN
1229-3857
Appears in Collections:
이과대학 > 생명과학과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