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트의 존재론적 증명 비판의 전개과정- 「새로운 해명」에서 『순수 이성 비판』에 이르기까지 -

Title
칸트의 존재론적 증명 비판의 전개과정- 「새로운 해명」에서 『순수 이성 비판』에 이르기까지 -
Other Titles
Entfaltung der Kritik Kants über den ontologischen Beweis des Daseins Gottes - von ‘Nova delucidatio’ zur “Kritk der reinen Vernunft” -
Author(s)
최소인
Keywords
ontologischer Beweis des Daseins Gottes; Unterschied zwischen Dasein und Bestimmung; absolute Position; Wirklichkeit; Möglichkeit; 존재론적 증명; 현존과 본질의 구분; 절대적 정립; 현실성; 가능성
Issue Date
201301
Publisher
새한철학회
Citation
철학논총, v.71, no.1, pp.355 - 375
Abstract
칸트는 그의 초기저작인 「새로운 해명」에서 이미 데카르트에 의해 수행된 전통적인 존재론적 증명을 비판한다. 이 저작에서 칸트는 크루지우스의 실재론의 영향 아래 라이프니츠-볼프의 합리주의로부터 거리를 두기 시작하며, 존재와 인식, 현존과 본질을 구분한다. 칸트는 실재적 근거와 논리적 근거를 구분하고 이를 토대로 존재론적 증명을 반박한다. 그러나 현존과 본질의 온전한 구분은 그 이후 저작인 「유일하게 가능한 증명 근거」에서 비로소 완성된다. 여기서 칸트는 사물의 현존과 사물의 규정을 구분하면서, 주어와 술어의 관계를 정립하는 규정의 정립과는 달리 현존을 절대적 정립으로 설명한다. 현실성의 정립인 현존은 사물의 규정에 관계하는 순전한 가능성(사유가능성)을 넘어서는 것이며 가능성과는 전적으로 다른 것이다. 그러므로 순전한 사유가능성으로부터 결코 현존이 추론될 수 없다. 이런 근거 위에서 칸트는 순전한 신 관념(신의 사유가능성)으로부터 신의 현존을 추론해내는 존재론적 증명을 비판한다. 이러한 비판은 『순수 이성 비판』에서 이루어진 존재론적 증명에 대한 비판의 원형태라 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유일하게 가능한 증명 근거」에서 칸트는 순전한 가능성이라는 지성 개념으로부터 신의 현존을 증명할 수 있다고 주장하며 유일하게 가능한 증명으로 소위 선천적이며 종합적인 신 존재 증명을 제시한다. 비록 크루지우스의 영향을 받아 볼프의 독단주의로부터 벗어나기는 했지만 칸트는 이 당시에는 아직 지성계를 인식가능하다고 생각했으며 경험적인 자연 세계의 근거를 지성계에 두었다. 『순수 이성 비판』에 와서야 비로소 칸트는 자신의 비판 사상을 완성하며 지성계에 대한 인식불가능성을 확정한다. 칸트의 비판사상이 완성된 『순수 이성 비판』은 신 존재에 대한 모든 종류의 사변적 증명을 불가능한 것으로 확정하며, 오직 도덕적 차원에서의 신 존재 증명만을 가능한 것으로 남겨둠으로써 신 존재 증명을 둘러 싼 칸트의 고유한 사상이 완성된다.
URI
http://hdl.handle.net/YU.REPOSITORY/26691
ISSN
1226-9379
Appears in Collections:
문과대학 > 철학과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